2015.01.31 19:50

별 볼일 없는 사람들

조회 수 20348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 - Up Down Comment Print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 - Up Down Comment Print

별 볼일 없는 사람들

찰스 스윈돌이 쓴 ‘별 볼일 없는 사람’ 이란 제목의 글이 있습니다.

여기에 몇 가지 질문이 나옵니다. 우리는 기억력을 살려서 아래 질문에 한번 답을 해 보시기 바랍니다.

1. 마틴 루터에게 신학을 가르쳐 준 사람은 누구였으며, 누가 그로 하여금 신 약 성경을 독일어로 번역하도록 자극을 했습니까?

2. 구두 수선공이던 무디에게 그가 일하던 구둣방으로 찾아와서 복음을 전해 준 사람은 누구였습니까?

3. 스펄전 목사님의 부인은 누구였습니까?

4. 20년이 넘도록 빌리 그래함 목사를 위해 뒤에서 기도로 지원했던 연로한 할머니의 이름은 무엇입니까?

5. 윌리암 캐리의 인도 선교 사역을 재정적으로 뒷 받침한 사람은 누구입니까?

6. 바울이 로마 감옥에서 디모데에게 마지막 편지를 쓰고 있었을 때, 그를 격 려해 준 사람은 누구입니까?

7. 찰스 웨슬리가 그렇게 훌륭한 찬송가 작곡자로 성공할 수 있도록 도와준 사람은 누구입니까?

8. 허드슨 테일러의 뒤를 이어 ‘중국내지선교회’에 획기적인 비전과 방향을 제 시해 주었던 사람은 누구입니까?

9. 젊은 시절, 조지 물러를 죄로 범벅된 삶에서 끌어내어 말씀으로 훈련시켰던 사람은 누구입니까?

10. 하나님을 두려워했으며, 뛰어난 은사를 주었던 다니엘의 부모님은 누구였 습니까?

여기 10가지 질문 중에 몇 개나 맞추었습니까? 25% 혹은 50% 아니면 그것도 안 됩니까? 아마 별로 심각한 질문도 아니고, 중요한 사람도 아니어서 답을 모르는 것이 당연하다고 말하기 전에, 잠시 한번 생각해 보시기 바랍니다. 위의 알려지지 않은 ‘별 볼일 없는 사람들’이 없었다면, 기독교 교회사를 다시 써야 할지도 모릅니다. 그리고 많은 사람들이 복음의 영향을 받지 못했을 것입니다.

‘별 볼일 없는 사람들’이 얼마나 중요한 사람들입니까? 그들은 이름도 없이 왕을 섬긴 사람들입니다. 사람의 영광을 구하지 않고, 성실과 근면으로 묵묵히 사명을 다하는 하나님의 일꾼들이었습니다. 하나님은 어떤 사람들에게는 많은 사람들의 눈에 띄는 일을 맡기시고, 어떤 사람에게는 조용히 일하게 하십니다. 하나님께서는 우리를 루터보다는 멜란히튼과 같이, 무디보다는 킴벌같이, 바울보다는 오네시모같이, 테일러보다는 호스트와 같이 사용하시길 원하십니다. 위대하신 하나님을 영화롭게 하는 ‘별 볼일 없는 사람들’, 우리도 이런 별 볼일 없는 사람들 중의 하나는 아닙니까? 우리는 세상에 하나 밖에 없는 사람들입니다. 유명하지 않다고 해서 필요하지 않는 사람이 아닙니다. 하나님께서 선택하셨을 때는 이미 우리는 별 볼일 없는 사람들이 아닙니다. 2015년 새 해에 새 힘을 얻고, 하나님 앞에 쓰임 받는 ‘별 볼일 없는 사람들’ 중에 하나로 승리하시기 바랍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수
152 헌신의 동심원 2013.11.01 38124
151 행복한 가정이란? 2013.11.01 32664
150 한 선교사의 고린도전서 13장 번역 2012.07.25 36796
149 하나님의 창조와 섭리 file 2014.04.13 29432
148 하나님의 불가해성 2012.05.04 40721
147 하나님의 법 file 2014.04.09 29105
146 하나님의 뜻을 아는 일 file 2014.04.09 29271
145 하나님의 계시 file 2014.04.09 28432
144 하나님께서 고난을 허락하시는 이유 2014.07.05 25773
143 폭풍이 지나간 자취 2012.11.09 37506
142 패러다임의 변화 2013.11.01 32861
141 파파노의 성탄절 file 2014.04.09 29088
140 탱자나무의 비유 2013.02.02 40647
139 칼빈의 기독교 강요 2014.11.23 21494
138 칙 필 레이(Chick-Fil-A)의 경영전략 2012.06.15 38853
137 추수감사절의 의미 file 2014.04.09 24368
136 총회를 다녀와서 2013.11.01 32584
135 청교도의 묵상 2014.08.09 23077
134 청교도 신앙의 회복 2014.09.13 23108
133 청개구리 심리 2013.11.01 37856
Board Pagination ‹ Prev 1 2 3 4 5 6 7 8 Next ›
/ 8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

Designed by sketchbooks.co.kr / sketchbook5 board skin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